eos파워볼 결과 동행복권 파워볼 점검 엔트리파워볼사이트 파워볼 매장

eos파워볼 결과 동행복권 파워볼 점검 엔트리파워볼사이트 파워볼 매장

JTBC ‘돈길만 베픽 파워볼 걸어요 – 정산회담’
시청자 고민 정산 코너에서는 부동산 컨설턴트 박종복 이외에 새로운 돈반자

재테크 전문기자 파워볼 중계 성선화가 함께해 기대감을 더했다. 이날의 시청자는 땅 속에
돈을 묻어두는 할머니의 이야기를 전하며 돈을 어디에 보관해야 하는지에 대한 고민을 보내왔다.

이에 돈반자들은 과거 은행을 믿지 못해 경찰서를 통해 돈을 보관하거나,
벽에 금괴를 숨기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돈을 보관했던 사람들의 사연을 언급하며

다양한 의견을 공유했다. 이어 돈반자들은 1993년 금융실명제가 시행과 5만 원 권의
등장으로 돈을 보관하는 방식에 변화가 생기기 시작했다고 이야기했다.

성선화는 돈을 땅에 묻는 것에 대해 “굉장히 위험하다. 돈이 훼손되어 못 쓰는 경우가
4조 3000억 원 규모다”고 지적했다.

이어 슈카는 또 다른 돈 보관 방법으로 암호화폐를 이용하는 것에 대해서 비밀번호 관리에
맹점이 있다고 시사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JTBC ‘돈길만 걸어요 – 정산회담’은 시청자들에게 황금빛 ‘돈길’을 열어줄
재테크 전문가들의 난장 토론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올해 재테크 수익률 승자는 원유와 미국 주식, 글로벌 리츠였다.
국내 주식과 채권은 하위권에 자리했다.

국내 자산에 ‘몰빵’한 개인들에겐 박탈감이 큰 한 해였다.
원유ETF·美주식 샀다면…올 ‘재테크 승자’

20일 한국경제신문이 주요 자산별 올해 투자 수익률(19일 기준)을 집계한 결과
원유(미국 서부텍사스원유·WTI)가 34.8%로 가장 높았다.

국내 주식(코스피지수)은 7.6%로 한국이 속한 신흥시장 평균 수익률의 절반에 그쳤다.
이달 초까지만 해도 올해 수익률이 1%대에 불과했지만,

1단계 미·중 무역협상 타결 소식에 급반등하며 그나마 꼴찌를 면했다.
국내 채권(KRX채권지수)도 가격 상승과 이자 수익을 더해 올해 3.7% 수익률을 올렸으나,
글로벌 채권(6.3%)에 크게 못 미쳤다.

전문가들은 여러 자산에 분산 투자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수석부회장은 “모든 자산이 동시에 오르거나 하락하는 일은 거의 없다”며

서로 상관성이 낮은 자산에 골고루 투자해두면 매년 안정적인 수익을 낼 수 있다고 말했다.
원유ETF 35%·美주식 28% 수익 ‘대박’…국내 자산투자는 ‘완패’

올해 재테크 시장의 테마는 ‘글로벌’과 ‘안전자산’이었다.
국내 자산보다 글로벌 자산의 투자 수익률이 월등히 높았다.

이달 초 1%대에 머물던 코스피지수 상승률은 1단계 미·중 무역협상이 타결되고 나서야
7.6%(19일 기준)로 올랐다. 국내 채권 수익률도 3.7%로 저조했다.

한국거래소(KRX)에서 거래되는 금 현물만 올해 21.0% 올라 영국 런던금시장협회(LBMA)에서
거래되는 금 현물(15.0%)보다 수익률이 높았다.

KRX 금 현물 가격은 국제 금 가격을 원화로 환산한 것으로 달러 강세 덕을 봤다.
코리아 디스카운트’라는 말이 옛날부터 있었지만 국내 자산 소외 현상은

올해 유난히 두드러졌다는 분석이다. 지난해 코스피지수가 17.3% 하락했지만
선진국 주식(-16.1%)과 신흥국 주식(-16.6%)도 같이 떨어져 상대적 박탈감이 크지 않았다.

요동친 금융시장…각광받은 안전자산
안전자산이 각광받은 것도 올해 재테크 시장의 특징이다.

eos파워볼 : eos엔트리파워볼

파워볼사다리 분석기
파워볼사다리 분석기